부산 화장품 공동생산시설 준공…영세기업 제품 경쟁력 강화

연합뉴스2019.12.02 07:44:45

90

부산 화장품 공동생산시설 준공…영세기업 제품 경쟁력 강화

부산 화장품공장 조감도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부산지역 화장품 기업의 숙원사업이던 화장품 공동생산시설이 완공됐다.

부산시는 3일 오후 2시 부산테크노파크 해양수산바이오센터에서 화장품 공동생산시설인 '부산 화장품공장' 준공식을 연다고 2일 밝혔다.

부산 화장품공장은 국비와 시비 10억원으로 부산테크노파크 해양수산바이오센터 생산설비동 중 563㎡를 리모델링해 만들었다.

제조실, 충진실, 포장실 등에 화장품 제조·충진·포장 장비 20점을 갖췄다.

부산 화장품공장은 부산테크노파크에서 제조 전문기술자를 신규 채용해 연내 시험생산을 거쳐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가동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400여개에 달하는 부산지역 화장품 기업은 대부분 영세하고 자체 생산시설을 갖추지 못해 제품 대부분을 수도권 기업에 주문자 상표부착생산(OEM)이나 제조자 개발생산(ODM) 하는 실정"이라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부산 화장품공장 준공으로 지역 화장품 기업이 제품을 제때 생산하면서 제품 경쟁력을 강화하고 고용도 창출하는 등 선순환 구조 확립에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ccho@yna.co.kr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0 공유

목록보기

금주에 많이 본 채용뉴스